본문 바로가기
AhnLab News

2015.09.04 안랩, V3 모바일 제품군 사용자 수 총 5,700만명 돌파

by 보안세상 2020. 4. 24.

-‘V3 모바일 2.0 스탠다드’와 ‘V3 모바일 플러스 2.0’ 사용자 수 총 5,700만명 돌파

- V3 모바일 2.0 스탠다드: 스마트폰 악성코드 탐지하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전용 백신

- V3 모바일 플러스 2.0: 금융거래 시 사용자 단말을 보호하는 금융거래 전용 보안솔루션

- 하반기에 사생활 보호 기능을 추가한 ‘V3 모바일 시큐리티’ 국내 출시 예정

 

 

안랩(대표 권치중, www.ahnlab.com)의 모바일 백신, 모바일 금융거래 전용 보안 솔루션 등 V3모바일 제품군의 사용자수가 5,700만명을 넘어섰다.

 

안랩의 모바일 보안 솔루션인 ‘AhnLab V3 Mobile 2.0 Standard(이하 V3모바일 2.0)’과 ‘AhnLab V3 Mobile Plus 2.0(이하 V3 모바일 플러스 2.0)’의 국내 총 사용자 수(설치 후 안랩 서버에 등록된 수치 기준, 중복 설치 포함)가 합계 5,700만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2천만명의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는 ‘V3 모바일 2.0’은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 악성코드를 진단하는 백신(Anti-Virus) 솔루션으로, 상시로 스마트폰 실시간 감시 및 악성코드 진단이 가능하다. 현재 삼성, LG 등 스마트폰 제조사의 단말기에 선 탑재(Preload) 방식으로 제공되고 있다.  

 

‘V3 모바일 플러스 2.0’은 스마트폰을 이용한 금용 거래 앱 실행 시에만 동작하는 금융거래 전용 보안 솔루션으로 3천 7백만여 사용자가 있다. 이 솔루션은 사용자가 은행, 증권 및 쇼핑 등 앱을 이용해 금융 거래를 시도할 때 자동실행 되어 악성코드를 차단하고, 금융거래 앱을 종료하면 함께 종료된다. 특정 앱을 실행할 때만 연동되어 실행된다는 점에서 ‘V3 모바일 2.0’과 차이가 있다.

 

두 솔루션에 동일하게 탑재된 V3모바일의 엔진은 AV-TEST, AV-Comparatives 등 글로벌 인증기관의 테스트에서 최상위권 성적으로 꾸준히 인증을 획득하며 기술력을 입증 받고 있다(보충자료 참조).

 

안랩 권치중 대표는 “안랩의 모바일 보안 솔루션은 글로벌 수준의 높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사용자에게 안전한 모바일 환경을 제공한다”며 “앞으로도 안랩은 모바일 분야의 기술 리더십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안랩은 V3모바일 엔진을 기반으로 하는 글로벌 최상위권 악성코드 진단 성능에 사생활보호 기능을 추가한 원스톱 안드로이드 보안 솔루션인 ‘AhnLab V3 Mobile Security (안랩 V3 모바일 시큐리티)’를 해외 구글 플레이 스토어에 상반기 출시했으며, 올 하반기에 국내에도 출시할 예정이다.

 

[보충자료]

V3모바일은 AV테스트가 모바일 백신 분야에 대한 테스트를 시작한 2013년부터 매회 빠짐없이 참가해 16회 연속 인증을 획득했으며, 이번 7월 테스트를 포함해 올해 실시한 4회의 테스트 중 3회에서 악성코드 진단율 100%를 기록했다(5월 테스트 진단율: 99.9%).

 

AV컴패러티브의 모바일 테스트에는 2013년부터 참가해, 글로벌 보안 업체 중 유일하게 2회 연속(2013년 킹소프트와 공동, 99.9% /2014년 G데이터와 공동, 100%)으로 진단율 1위를 달성했다.  

댓글0